이쁜왕자 만쉐~~

1998년 500원 주화 본문

낙서장

1998년 500원 주화

이쁜왕자 2020. 5. 11. 15:35

1998년 민트 세트 - 출처 : 거창박물관

 

1998년에 제조된 500원짜리 주화가 화폐 수집가에게 100만원 넘게 거래된다고 한다. 이렇게 비싼 이유는 겨우 8000개만 소량 생산되어 희귀하기 때문이다. 그래서, 이를 찾겠다고 저금통을 뒤지는 사람도 많다.

문제는 저금통을 열심히 뒤진다고 해서 나올 가능성은 사실상 0 에 가깝다.


1998년산 500원짜리는 모두 '민트 세트'로만 제작되었다. 민트 세트는 위의 사진처럼 패키징 되어 있다. 매년 민트 세트가 나오는데 디자인은 계속 바뀌지만, 여튼 1998년 민트 세트는 위의 사진 처럼 생겼다.

민트 세트는 화폐수집가를 위해서 미사용 화폐를 패키지로 만들어 판매한 것이다. 한국에서는 1, 5, 10, 50, 100, 500원의 6개 주화를 민트 세트로 만들어 판매하는데, 매년 꾸준히 출시되고 있다. 그 전까지 꾸준히 매년 10000 세트 정도 생산되었고, 98년, 99년에 8000세트로 감소했다가, 이후에는 인가가 늘어서 더 많이 생산하고 있다.

민트 세트는 국내의 화폐 수집가에게도 관심이 많은 물품이었다고는 하지만, 1998년 발매분은 해외증정용으로만 사용되었다. 해외증정용으로 사용되었다는 말은 해외의 화폐박물관이나 한국에 방문하는 국빈에게 전달되었다는 의미로 보면 된다. 게다가 당시 나라의 상황이 상황이었다 보니, 국내 화폐수집가가 원한다고 해서 쉽게 손에 넣을 수 있는 물건도 아니었다.

문제는 1998년 500원 주화가 민트 세트로만 만들어졌다는 점이다. 반대로 이야기하면 1998년에 만들어진 500원짜리 일반용 주화는 0개이다. 그래서, 이것이 유통될 가능성은 정말 0 에 가까운 것이다. 물론, 이런 시나리오는 가능하다. 외국의 누군가가 선물로 증정받은 1998년산 민트 세트의 포장을 의도치 않게 훼손하였고, 거기서 나온 동전들을 가지고 있다가, 이를 들고 한국으로 들어와서 사용했을 수는 있다. 참 높아 보이는 확률이다.


워낙 희귀하기 때문에 사용된 1998년 500원짜리 주화도 상당히 비싸게(수십만원 상당) 거래된다고는 한다. 하지만, 100만원 넘게 거래되는 것은 사진에서 처럼 온전한 형태의 민트 세트일 때를 의미한다. 

 


화폐 수집에 관심이 있다면, 차라리 2020년 올해 발행 예정인 '한국은행 창립 70주년 기념 프루프 세트'를 노려 보는 걸 추천한다. 프루프는 아예 작정하고 수집 전용으로 출시되는 '고품질 주화세트'이며 특수하게 표면처리를 하고 밀봉된채로 나온다.  

70000세트나 발매되기 때문에 희귀성은 그다지 높지 않더라도, 기념품으로써의 가치는 충분히 있을것으로 보인다.


https://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20/04/10/2020041003244.html

 

수집가들 모여라...한국은행 70주년 기념주화 발행

한국은행이 오는 6월12일 창립 70주년을 맞아 특별 주화세트를 발행한다. ‘한국의 주화’라고 명명된 이번 기념주화 세트에는 도안, 소재, 지..

news.chosun.com


역시나 사람이 많아 몰렸는지, 1세트 확보하는 것으로 만족해야 했다.

 

3 Comments
  • 프로필사진 천사영원 2020.05.27 08:51 과거(2005년)에 저희카페회원중한젊은친구가 제대쯤에 피엑스에서 잔돈으로98년500원주화를받아서 자랑글올린적이있었는데 당시엔믿지못할정도로신기했죠..
    그후2006~7년도 즈음에사용한98년500원을 두개를구입한적이있을만큼 아주드물게 누군가증정받은민트를 잘못보관하여 (아마도 자년들이500원짜리를빼서 과자사먹는데쓴모양입니다) 민트세트에들어있어야할주화가 간간이민트가해체되어 돌아다니는경우가있는듯합니다.
    무튼 국내에현행주화수집가가 1만여명 안밖인점을 고려하면 그다지 적은건아니지만 대한민국5천만인구대비8천개는 관심없는분이라면 평생보기도 힘든주화인것은 맞겠으나 당시에 해외 증정용으로만제작배포한다고 해놓고 사실상은한은이나 조폐공사직원분들이 상당히보관했었기에(당시에회현지하상가에서 화폐상을 운영하던저는) 한은직원이나 직원출신분들이 200~2007년당시에98년민트세트가80~100만원사이거래될때 그분들이가져온것을 10여개매입해보기도했고 미국의ngc라는 주화인증회사에서 그레이딩된98년500원주화를10여개 소장했던적도있고 당시에는 약간의투자만(30~40)만원에 충분히수집할수있었는데2020년현재는 미사용98년500원주화가300만원 언저리로 거래되고있는데 개인적인생각으로는 상당히 과하다고생각되는건사실이지만 수집카페나 화폐상들에서300만원이하로는 내놓질않고있으니 최근에98년500원주화를 수집하시려는분들은 차라리2820프르프주화세트를 10만원아밖으로 구입하시는편이 나을것같네요..전적으로 개인적인생각일뿐입니다.
    아무튼 저와같은 수집가나 판매상들이 희소도면에서 충분히좋아할만한 아이템이라 생각드네요.
  • 프로필사진 이쁜왕자 2020.05.27 11:02 신고 제가 보기에도, 화폐 수집을 전문적으로 하는 사람이 아니라면 1998년 500원화는 신경 끄는 게 맞다고 봅니다. 평생 볼일 없을테니깐요.
    대신, 이번에 나오는 프루프화는 수량도 있다보니 기념품으로 하나쯤 구매할만 하다고 봅니다.
  • 프로필사진 ㅜㅜ 2021.02.11 17:42 아버지가 조폐공사 퇴직하셨습니다... 98년도 요거 10개 정도 있었는데 한개? 는 초등학교때 제가 뜯어서 썻던 기억이 있습니다.... 나머지는 이사 하면서 다 없어졌네요...
댓글쓰기 폼